세이프뉴스

국민안전

유해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충남을 만든다.
화학안전관리위원회 개최 및 화학사고 가상훈련 실시

  • 최초노출 2019.04.04 23.46


화학안전관리위원회 개최 (사진제공 =충청남도)
 


 충청남도(도지사 양승조)는 4일 서산시 소재 현대오일뱅크에서 서산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등 7개 기관 관계자 1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화학사고 대응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대응기관 간 유기적인 협력과 현장 대응능력을 높이기 위해 실시됐다.

훈련은 탱크로리차량이 현대오일뱅크 출하장에서 위험물을 이송하던 중 폭발하는 상황을 가상해 진행됐다.

오일뱅크는 사고 발생 직후 초동대응에 나선 뒤 시청, 경찰서, 소방서, 방재센터 등으로 상황을 전파했다.

이어 2차 폭발이 발생, 다목적 제독차와 화학분석차가 출동·진화하고, 화학구조팀이 제독과 누출차단, 오염도 검사 등을 실시·대처했다.

김용찬 행정부지사는 “화학사고는 언제 어디서 발생할지 모르는 중대한 사안으로 항상 사전에 대비하고 준비하는 것이 최선이다”라며 “이번 훈련을 통해 유관기관 간 협조 및 신속한 대응체계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도 화학안전관리위원회는 이날 정기총회를 열고 도에서 추진 중인 ‘도 화학물질 안전관리 시행계획’을 집중 논의했다.


편집국 윤철환 취재기자 chongwo0971@gmail.com

Loading
작성자
비밀번호

국민안전

더보기

SECURITY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신문사알림

더보기